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와대 직원들, 통일항아리에 6500만원

최보선(사진 왼쪽) 청와대 외교안보수석실 통일비서관이 25일 문무홍(오른쪽) ‘통일을 생각하는 사람들의 모임’ 상임대표에게 청와대 직원들이 모은 통일기금 6500만원을 전달했다. 하금렬 대통령실장과 어청수 경호처장을 비롯한 청와대 직원들은 통일준비에 기여하자는 취지에서 모금활동을 벌여왔다. 이명박 대통령은 지난 7월 한달치 월급을 기부했다.



통일기금 모금을 주도해온 민간단체 ‘통일생각’ 측은 “7월 출범 이후 모두 3억3000만원이 통일기금을 상징하는 통일항아리에 모였다”고 밝혔다. [사진 통일생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