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우세트 최대 35% 할인잔치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는 농림수산식품부·농협·전국한우협회와 공동으로 정상가 대비 최대 35% 할인 판매하는 ‘한가위 선물 대잔치’를 오는 9월 22일(토)까지 진행한다. 이번에 준비된 한우선물세트는 알뜰세트, 갈비세트, 보신세트 등 총 10종류로 5만원부터 한우세트를 구매할 수 있다.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

 국거리·불고기·장조림 등 실용적인 부위만 엄선한 ‘한우 알뜰세트(1.5kg)’는 33.3% 할인된 가격인 5만원에 살 수 있고 갈비와 등심으로 구성된 ‘한우 사랑세트3호(3.6kg)‘는 35만2900원에서 29.4% 할인된 가격 24만9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특히 추석상에 많이 쓰이는 부위 불고기·산적·국거리로 구성된 ‘한우암소기획세트(2.4kg)’는 32% 할인된 8만7000원이다. 이밖에 사태와 사골로 구성된 ‘한우보신 효세트1호(4.5kg)’는 6만4900원, 꼬리와 반골로 구성된 ‘한우보신 효세트2호(4.5kg)’는 6만8900원에 준비할 수 있다.



 한우 암소는 거세 한우에 비해 근육보다 지방이 많아 육질이 부드럽고 고소하여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 행사를 위해 준비된 선물세트 물량은 총 20만 세트로 농협e쇼핑(www.nhshopping.co.kr)을 통한 온라인 구매와 농협안심축산물전문점(전국 147개소) 등 오프라인 구매가 가능하다. 한편 한우자조금에서는 20일(목)부터 26일(수) 까지 7일간 서울 서초구에 있는 고속버스터미널에서 직거래장터를 운영한다. 이번 직거래 장터는 전국한우협회 울산도지회와 연계하여 안심·등심·채끝·갈비·국거리·불고기·특수 부위 등 다양한 부위의 한우가 시중가 대비 품목별 최대 50% 까지 할인 판매된다. 등심·안심의 경우 1등급 이상으로 600g당 3만1200원이며 갈비가 600g 기준 1만8000원에 판매된다. 이밖에도 불고기와 국거리가 600g에 1만2000원, 사골과 우족 등 부산물은 시중보다 반값에 살 수 있다.



문의 080-262-1616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