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파이시티 비리' 최시중 징역 2년 6월 선고…보석 기각

파이시티 인허가 비리로 구속기소된 최시중 전 방송통신 위원장에게 징역 2년 6월의 실형과 추징금 6억원이 선고됐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이같이 선고하고 도망과 증거 인멸의 우려가 있다며 보석 청구를 기각했습니다.



재판부는 파이시티측 브로커 이동률씨에게서 전달받은 6억원이 인허가 청탁과 무관하다는 최 전 위원장측의 주장을 받아들이기 어렵다며 실형 선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관련기사

최시중 "수감된 지 110일 … 버틸 한계 넘었다" 눈물



Copyright(C) JTBC Contents Hub.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