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울산 자매 살인범 김홍일 50여일만에 야산에서 검거

울산 자매 살인 사건의 용의자 27살 김홍일이 오늘 오후 부산에서 붙잡혔습니다.



부산 기장 경찰서는 낮 12시 13분쯤 기장군 함박산에서 김홍일로 추정되는 사람이 누워서 잠을 자고 있다는 신고를 받은 뒤 4개 중대를 투입해 오후 5씨쯤 산 속에서 김홍일을 붙잡아 현재 울산 중부경찰서로 압송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김홍일은 지난 7월 20일 새벽 울산 중구 성남동의 다가구주택에서 20대 자매를 무참히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55일 동안 도주 행각을 벌였습니다.



Copyright(C) JTBC Contents Hub.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