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폭행 소개팅女 연락안돼 모텔 가보니…충격

경기 수원남부경찰서는 만취한 여성을 모텔로 데려가 성폭행한 혐의(성폭력 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특수 준강간)로 고모(27)씨 등 2명을 검거했다고 5일 밝혔다.



이 여성은 성폭행을 당하고 의식을 잃은 뒤 일주일만에 사망했다고 연합뉴스가 이날 보도했다.



고씨 등은 지난 8월28일 오전 4시35분께 수원시 소재 한 모텔에서 만취한 A(21·여)씨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날 고씨는 후배 신모(23)씨에게 A씨를 소개해주기 위한 술자리를 마련했고, 이들은 A씨가 만취하자 모텔로 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고씨가 다니는 직장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는 대학생으로 밝혀졌다.



이들은 범행을 저지른 뒤 A씨만을 남겨두고 모텔을 빠져나왔다.



고씨는 A씨가 연락이 되지 않자 이날 오후 2시40분께 모텔을 다시 찾아가 의식을 잃은 A씨를 발견해 119에 신고했다.



A씨는 곧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지난 4일 오후 6시30분께 병원에서 사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