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너무 적나라해" 나라별 화장실 마크 '폭소'









































  외국에서는 화장실을 어떻게 나타낼까.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나라별 화장실 표시’라는 제목으로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을 보면 대만, 영국(런던), 포르투갈, 말레이시아, 브라질, 스위스, 영국(스코틀랜드), 스페인, 이란에서 화장실을 어떻게 표시하는지 알 수 있다.



스위스, 스페인, 영국(런던)의 경우 신체적인 특징을 부각시키며 쉽게 알아볼 수 있는 반면 다소 애매한 것들도 있다. 브라질의 경우 왼쪽은 치마를 입은 여성을, 오른쪽은 바지를 입은 남성을 의미한다. 포트투갈의 경우 리본의 위치에 따라 남·여의 특징을 구분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잘 알아둬야겠다”, “너무 적나라한 것도 많네”, “언어는 다르지만 그림으로 다 통하네”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장은영 인턴기자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