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효리, "지난해 유흥업소 결제액이 무려…" "와우!'

[사진=중앙포토]
 소셜테이너 이효리가 지난해 법인카드로 사용된 유흥업소 사용 실적에 놀라워했다.



이효리는 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지난해 룸살롱 법인카드 결제 9237억원. 와우!'라는 글을 남겼다.



지난 2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민주통합당 안민석 의원은 국세청으로부터 최근 5년간 법인카드 사용실적 자료를 제출받아 분석했다. 그 결과 지난해 유흥업소에서 사용된 법인카드 결제액이 1조 4137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법인카드로 호화 술판을 벌이는 데 매일 40억원을 긁고 있다는 것.



이중 가장 많은 돈을 쓴 유흥업소는 룸살롱으로 지난해에만 전체 결제액의 65.3%인 9237억원에 이르렀다. 이효리는 해당 사실을 알리며 '와우'라는 말을 사용해 비꼰 것이다. 이효리는 올 초부터 SNS를 통해 활발한 사회 활동을 하고 있다.



김진석 온라인 뉴스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