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토사구팽' 은정, "자진하차 의사 없어"

사진=중앙포토
SBS 주말 드라마 ‘다섯손가락’에서 티아라 은정이 자진 하차한다는 소식에 은정의 소속사 측이 이 사실을 전면 부인했다.

소속사 코어콘텐츠미디어 관계자는 22일 스포츠서울닷컴과의 전화 통화에서 “자진하차 하겠다고 한 적 없다. SBS쪽에서도 하차 통보를 못 받았다. 어디서부터 하차 이야기가 나온 건지 알아봐야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미 출연료도 받고 계약서에 도장도 다 찍었는데 무슨 하차냐”며 “은정은 어제 배우들과 대본 연습도 했다. 자진하차 할 의사는 없다”고 확실히 말했다.

한편 SBS 드라마국은 오전부터 회의를 하고 있으며 제작사 측은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SBS 드라마국 관계자는 22일 극중 홍다미 역을 맡은 은정이 하차 의사를 밝힘에 따라 긴급회의를 진행했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은정을 통해 드라마 홍보효과를 누린 후 PPL에 영향을 미칠 것을 우려한 광고주의 입김이 있을 거란 추측이 나오고 있다.

장은영 인턴기자
eun0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