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日언론, 줄줄이 한류스타 비난 "그러면서 일본서 돈 벌어?"

일본이 한류스타들의 과거까지 들추며 비난을 하고 있다.



지난 21일 일본 뉴스포스트세븐은 ‘다케시마 퍼포먼스는 소녀시대나 욘사마(배용준)도 하고 있던 과거’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했다.



이 기사에서 축구 올림픽 대표팀 박종우와 가수 김장훈의 독도 퍼포먼스를 언급했다. 또 김장훈에 대해서는 ‘대표적인 반일 스타’라고 지칭했다.

이어 “인기 아이돌 유닛, 소녀시대는 서울의 올림픽 경기장에서 열린 콘서트의 리허설에서, ‘독도는 우리 영토’를 열창했다”라며 “그 영상은 인터넷을 통해서 일본에서도 화제가 됐다”고 전했다.



배용준에 대해서는 “’겨울연가’의 욘사마 배용준도 2005년 3월에 자신의 홈페이지에 ‘독도는 대한민국의 영토’라는 글을 게재했다”면서 “그래 놓고 일본에서 왕창 벌려고 하니 뻔뻔하다”고 일본에서 활동 중인 한류스타들에 대해 줄줄이 비난했다.



장은영 인턴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