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장나라 매니저 사망 "10월에 아빠가 될 사람인데"

가수 겸 배우 장나라(31)의 매니저 김효식(32)씨가 중국에서 심장마비로 사망했다.

지난 21일 오후 장나라 소속사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1일 오후 1시36분(중국 현지시각) 장나라 매니저로 활동하던 김효식 씨가 중국 북경에서 심장마비를 일으켜 급히 병원에서 응급치료를 하였으나 운명을 달리하고 말았다”고 밝혔다.

최근 장나라는 영화 개봉을 앞두고 중국 전역을 돌며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장나라는 현재 영화 무대인사 등 모든 일정을 취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2009년 부터 장나라의 매니저로 활동한 고인은 오는 10월 출산을 앞두고 있는 아내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유족들은 22일 중국으로 건너가 장례절차를 협의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