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10월 여는 보은대추축제, 대전 택시들이 홍보

충북 보은군 출신으로 대전에서 개인택시를 운행하는 기사들의 모임인 보은향우회원들이 고향에서 열리는 대추축제 홍보대사로 나선다.

보은군은 대전의 보은향우회 임원진 10여 명이 21일 군청을 방문해 정상혁 군수에게 대추축제 홍보대사로 활동하겠다며 대추축제 홍보차량 스티커 부착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보은향우회원들의 대추축제 홍보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다.

보은향우회 양현채 회장은 “대추축제 행사 기간 전 회원이 출향인이나 축제 참가 손님과 같이 축제장을 방문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군에서 개최하는 각종 축제를 알리는데도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50여 명의 회원들은 대추축제를 알리는 차량 홍보용 스티커(가로 1m, 세로 0.25m)를 부착해 21일부터 10월 28일까지 2개월간 운행한다. 2012 보은대추축제는 10월 19일부터 28일까지 열흘간 보은읍 뱃들공원과 속리산 일원에서 열린다.

 정상혁 보은군수는 “향우회원들이 고향을 위해 나서준 데 감사드린다”며 “대추축제가 성공적으로 치러질 수 있도록 모든 주민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