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껍질 벗는 왕골, 돗자리로 변신 중



막바지 무더위 속에 21일 전남 함평군 월야면 용월리 외세마을 주민들이 정자에 모여 왕골 껍질을 벗기고 있다. 논에서 수확한 왕골은 껍질을 벗겨서 햇볕에 잘 말린 뒤 돗자리나 방석·베개를 만드는 데 사용한다. [함평=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