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해봉 전 새누리당 의원 별세

이해봉 전 새누리당 의원이 19일 오후 별세했다. 향년 70세.



경북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대구시장, 체육청소년부차관 등을 거친 행정관료 출신인 이 전 의원은 15대부터 18대까지 대구 달성을에서 내리 4선을 한 중량급 정치인이다. 4ㆍ11 총선을 앞두고 “무거운 공직을 내려놓겠다”며 후진양성을 위해 불출마했다.



당내에서는 친박(친 박근혜)계 중진으로서 당 윤리위원장, 전국위원회의장 등 요직을 거쳤다. 최근 저서 ‘바보같은 인생’을 출간하는 등 왕성한 활동을 이어오다 지병이 악화돼 유명을 달리했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23일 오전 9시 대구 달성 선영에서 치러진다. 유족으로는 부인 이선희씨와 두 아들이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