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에미넴, 역사적 한국 공연 오후 8시 잠실에서 폭발!!

세계적인 힙합 뮤지션 에미넴(Eminemㆍ40)이 19일 오후 8시 잠실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공연을 갖는다.



이미 현대카드는 18일 트위터를 통해 “방금 에미넴 공항 도착한 모습! 역사적인 한국 첫 방문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에미넴의 사진을 공개해 분위기를 달궜다.



사진에 포착된 에미넴은 반바지에 모자가 달린 트레이닝복을 입고 경호원들의 보호를 받으며 공항을 빠져나가고 있다.



에미넴은 야구모자를 쓰고 진회색 모자 달린 집업 티셔츠에 반바지를 입었다. 한 손에 물병을 들고 유유히 걸어가는 모습이었다.



이번 공연은 재작년 발매된 7집 정규앨범을 기념하는 무대로, 라이브 밴드와 함께 힙합의 매력을 마음껏 선보일 예정이다.



백인 힙합 뮤지션인 에미넴은 흑인 뮤지션 중심의 힙합계에 뛰어들어 천재적인 랩 실력과 직설적인 가사로 최고라는 칭호를 받았다.



세계적으로 음반 판매고만 8000만장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그의 파란만장한 인생은 영화 ‘8마일’로 그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