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후진타오 “장성택, 북·중 우호 큰 역할”





장성택 북한 국방위원회 부위원장 겸 노동당 행정부장(왼쪽)과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이 17일 베이징의 인민대회당에서 만나 악수하고 있다. 후 주석은 “장성택 동지를 다시 만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여러 해 동안 장성택 동지가 중·북 우호 관계 발전에 큰 역할을 하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후 주석은 또 “근래 북한 일부 지방이 엄중한 홍수 재해로 인민의 생명과 재산피해가 큰 데 대해 공산당, 중국 정부와 인민을 대신해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김정은 노동당 제1서기를 필두로 한 노동당의 영도로 재해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 부위원장은 베이징 중난하이를 찾아가 원자바오 총리와도 면담했다. 장 부위원장은 18일 귀국할 예정이다. [베이징 로이터=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