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열심히 하겠다"…티아라 화영 왕따 의혹 함은정 '꿋꿋'

[사진=함은정 트위터]
가수 겸 배우 함은정이 '티아라 사태'이후 첫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고 일간스포츠가 16일 보도했다.



함은정은 16일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 크리스탈볼룸에서 열린 SBS 주말극 '다섯손가락' 제작 발표회에 참석해 "안녕하세요 '다섯손가락'에서 홍다미 역을 맡은 함은정입니다"라며 "피아니스트의 꿈을 가지고 있지만 가정 형편이 어려워 꿈을 이루는 데 어려움을 겪지만 헤쳐 나가는 캐릭터입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훌륭한 선배님들과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스럽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끝까지 열심히 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채시라 주지훈 등 주연 배우들과 함께 포토타임을 가졌다.



함은정을 비롯한 티아라 멤버들은 현재 퇴출된 멤버 화영을 왕따시켰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현재 공식 활동을 자제하고 있으며 KBS 2TV '해운대 연인들'의 소연, MBC '천번째 남자'의 효민, SBS '다섯손가락'의 은정만 연기 활동을 하고 있다.



'신사의 품격' 후속으로 방영되는 '다섯손가락'은 주지훈 ·지창욱 ·채시라 ·함은정 등이 출연한다. 천재 피아니스트 주지훈과 지창욱, 그리고 이 둘의 어머니인 채시라가 악기를 만드는 그룹의 후계자를 놓고 벌이는 암투 및 복수를 그린다. 18일 첫 방송된다.



원호연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