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독서로 하는 인성교육

국내 주요 대학들이 이번 입시에서 인성평가를 강화한다는 지침을 발표하면서 인성교육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한우리독서토론논술 이언정 책임연구원은 “독서는 다양한 인물의 삶을 살펴볼 수 있는 간접체험 학습의 장”이라며 “책을 통해 타인의 감정과 언행에 관심을 가짐으로써 이해심과 배려심을 키울 수 있다”고 말했다.



책 내용으로 아이와 역할극 하며 등장인물의 마음 이해해보세요

● 역할극하기=부모와 책 속 등장인물의 역을 각자 맡아 역할극을 하면서 등장인물의 마음을 이해해 본다. 역할극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등장인물이 왜 그런 행동을 했는지’ 물음을 갖고 심리를 이해하는 것이다. 등장인물의 상황을 자신의 경험에 비춰 더욱 깊게 생각하는 과정도 중요하다.



● ‘자신이 주인공이라면’ 생각하기=자신의 주인공이 돼 감정이입을 해 본다. 주인공이 처한 상황을 이해하며 만약 자신이 주인공이라면 같은 행동을 했을지 다르게 행동했을지 그 이유와 함께 말해본다.



● 주인공 행동에 대해 토론하기=주인공의 행동이 옳은지 그른지, 어느 등장인물의 선택이 옳은지 토론해 볼 수 있다. 토론을 하면서 자신의 의견에 동의하는 입장과 다르게 생각하는 입장을 모두 생각해 볼 수 있다.



● 감정사전 만들기=책을 읽으면서 등장인물의 심리를 나타내는 감정을 적고 그것에 맞는 문장들도 함께 적는다. 자신은 언제 그런 감정을 느끼는지, 그것이 옳은 행동인지 아닌지 생각해 본다.



● 자신의 주변 인물과 비슷한 유형의 등장인물 찾아보기=타인에 대한 이해심을 향상시키기 좋은 방법으로 자신의 주변 인물과 비슷한 유형의 등장인물을 찾아보는 활동이 있다. 상황·인간관계·성격 등을 다각도로 분석해 책의 등장인물을 객관적으로 평가해 보는 것이다. 이 과정을 통해 주변 사람들이 왜 그런 언행을 보였는지 이해하게 된다.



<박정현 기자 len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