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주변 상호만 말해도 112 현장 출동

경찰청은 연말까지 수퍼마켓·음식점·당구장 등의 상호와 위치, 연락처를 데이터베이스화한 뒤 112 신고 출동에 활용하는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라고 15일 밝혔다. 이 시스템이 가동되면 범죄나 사고가 발생할 때 ‘어느 지역’의 ‘어떤 상호’ 주변이라고만 알려도 현장 위치를 식별할 수 있게 된다. 경찰은 출동시간이 크게 빨라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