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서울시, 법 위반 대부업체 109곳 적발

서울시는 지난 7월부터 대부업체 227개 업체를 현장 점검해 관련법을 위반한 109개 업체를 적발했다. 최고이자율(연 39%)을 초과해 대부 계약을 하거나 계약 이자율을 넘겨 받은 업체는 2곳이었다. 관련 서류를 보관하지 않거나 소득 증빙자료 누락(27곳), 소재지 불명(9곳) 등의 위반사례도 확인됐다. 시는 위반업소에 대해 영업정지 처분을 하거나 과태료를 부과하기로 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