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서초 삼호1차아파트 907가구로 재건축

서울시는 지난 14일 건축위원회를 열고 재건축 예정인 서초삼호1차아파트의 22%를 소형 주택으로 짓기로 했다. 중소형 평형을 선호하는 3~4인 가구의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59㎡·74㎡·84㎡ 등 중소형 주택을 전체 가구(907가구)의 64.2%인 582가구로 늘렸다. 이 중 소형인 59㎡가 전체 가구의 22.3%(202가구)다. 시는 또 소형 임대주택을 63가구에 공급하기로 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