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임산부에 "왜 빵빵대냐"던 '난폭 김사장'… 네티즌 '분노'

사진=보배드림 캡처


임신부를 상대로 위협운전을 한 남성이 네티즌의 비난을 받고 있다.



14일 온라인 자동차 커뮤니티인 '보배드림'에는 '임산부를 위협한 운전자'라는 제목으로 11일 현장 상황을 담은 블랙박스 영상이 올라왔다. 이 영상을 올린 네티즌은 자신을 피해 운전자의 남편이며 아내는 26주차 임신부라고 밝혔다.

영상에서 해당 차량의 운전자는 뒷차가 추월하지 못하도록 이리저리 차선을 바꾸고 있다. 뒷차의 운전자가 "아저씨 저 아파서 병원가야 돼요"라고 말하자 욕설을 섞어 "왜 빵빵대냐"며 쏘아붙였다.



영상을 올린 네티즌은 “좌회전 신호가 바뀌었지만 앞 차는 담배를 피우면서 백미러에 자신의 얼굴을 보느라 신호를 못봐 아내가 경적을 울려 신호가 바뀌었다는 것을 알려주었다”며 “그 운전자는 아내가 여자인 것을 확인하고도 위협운전을 하고 욕설까지 퍼부었다”고 주장했다.

네티즌들은 해당 운전자에게 '난폭 김사장'이라는 별칭을 붙이며 “피해 운전자가 임신부임을 감안하면 위험천만한 상황이었다"며 공분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