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재석 독일에서 쓰레기 치우다…"딱 걸렸어"

사진=오늘의 유머
'유느님' 유재석의 생일을 기념해 그가 독일에서 한 행동이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006년 독일 월드컵 직전, 독일 하이델베르크에서 SBS 'X맨-일요일이 좋다' 촬영이 있었다. 이 때 현장에서 점심을 먹은 뒤 혼자서 쓰레기를 치우는 모습이 한 팬에 의해서 포착되었다.



이 팬은 "다른 사람들은 점심 먹고 쉬면서 놀고 있는데 유재석 혼자 치우고 있는 모습에 감동을 받았다"라며 사진을 찍었다고 했다. 당시 유재석은 쓰레기를 치우며 '야..우리 이거 깨끗이 치워야지. 우리 이거 남의 나라 와서 잘 안 치우고 가면 안 된다'라고 말하며 메인MC임에도 불구하고 직접 모범을 보여주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역시 유재석이다", "유재석은 안 좋은 얘기가 없네", "역시 유느님"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장은영 인턴기자 eun0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