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남자 펜싱 사상 첫 단체전 결승


한국 남자 펜싱이 사상 처음으로 올림픽 단체전 결승에 진출했다. 구본길(23)·김정환(29)·오은석(29·이상 국민체육진흥공단), 원우영(30·서울메트로)으로 구성된 남자 펜싱 사브르 대표팀은 3일(한국시간) 엑셀 런던 사우스아레나에서 열린 이탈리아와의 준결승전에서 45-37로 이기고 결승에 진출해 루마니아와 금메달을 놓고 일전을 벌였다. 한국 사브르 선수들이 결승 진출이 확정되자 부둥켜 안고 환호하고 있다. 정길옥·오하나·남현희·전희숙으로 구성된 여자 펜싱 플뢰레 대표팀도 3일 새벽 올림픽 단체전 사상 첫 동메달을 따냈다. [런던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