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모델 배정남 '맨손'으로 택시 강도를…

모델 겸 배우 배정남(29)이 맨손으로 택시 강도를 잡았다.



배정남은 지난달 31일 새벽 2시쯤 영화 ‘베를린’ 촬영을 마치고 귀가하다 영등포 신화병원 사거리 근처에서 추격전 끝에 택시강도를 잡았다고 1일 밝혔다. 그는 자신이 탄 차가 신호대기로 서 있던 중 앞에 있던 택시에서 택시기사가 “강도야”라고 소리치며 뛰어나오는 모습을 보고 매니저와 함께 약 200m를 뒤쫓아가 맨손으로 강도를 제압했다.



배정남의 소속사 측은 “배정남이 강도를 제압하는 과정에서 사소한 부상을 입었지만 심각하지는 않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