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구자철 예언 적중 "스위스전 2대1 승, 박주영이…"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의 주장 구자철의 예언이 적중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구자철은 30일 SBS 올림픽 '솔직 & 비장토크'에 출연해 한국과 스위스의 경기 스코어를 정확하게 예측했다.

올림픽축구 대표팀은 이날 영국 코벤트리의 시티 오브 코벤트리 스타디움에서 2012런던올림픽 축구 남자 B조 예선 2차전인 스위스와의 경기에서 박주영과 김보경의 골을 앞세워 2대1로 이겼다.

방송에서 구자철은 스위스와의 경기 스코어를 묻는 박문성 해설위원의 질문에 "2대1 승"이라고 예언했다. 이어 "이번 올림픽에서 박주영 선수가 아주 잘했으면 좋겠고 잘할거라 믿는다"라고 말했다.

네티즌들은 "들어맞았다" "놀랍다" "또 예언해달라"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