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저축은행 수수' 임좌순 전 선관위사무총장 영장 기각

미래저축은행 김찬경 회장으로부터 불법 자금 2억여원을 받은 혐의로 검찰이 구속영장을 청구했던 임좌순 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사무총장에 대해 법원이 영장을 기각했습니다.



서울 중앙지방법원 박병삼 영장전담판사는 "주고받은 정치자금 액수와 관련해 다툴 여지가 있으며, 증거를 없애거나 달아날 가능성이 낮다"고 기각 사유를 밝혔습니다.



검찰은 보강수사를 벌인 뒤 임 전 총장을 불구속 기소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관련기사

김찬경에게 억대 받은 혐의 임좌순 전 선관위 사무총장·강희복 전 아산시장 영장선거 덫에 걸린 '선관위 전설' 임좌순, 구속영장 청구저축은행비리 임좌순 전 선관위 사무총장 영장



Copyright(C) JTBC Contents Hub.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