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프랑스 파리 센강에 생긴 멋진 해변 알고보니



































프랑스 수도 파리 중심부를 흐르는 센강 주변에 모래밭 위에서 일광욕을 즐길 수 있는 '파리 플라주(Paris Plage)'가 20일(현지시간) 열리고 있다. 파리 플라주는 7월 중순부터 8월 중순까지 약 한 달간 여름휴가 기간에 마련되는 인공해변이다.



바쁜 도시 생활과 경제 사정 등으로 휴가를 떠나지 못하는 파리 시민들과 대부분의 상점과 공공시설들이 문을 닫는 휴가철에 파리를 방문한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주고 있다. [로이터=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