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호대기중 뭔가 봤더니, 차앞에 사람 누워…헉

[사진 = ‘보배드림’ 해당 영상 캡처]
자해 공갈을 시도하는 일명 ‘수유리 배회남’의 행동이 네티즌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18일 인터넷 자동차 커뮤니티 사이트 ‘보배드림’에는 ‘사람을 치어 죽일 뻔 했습니다’라는 제목으로 한 운전자가 겪은 아찔했던 사연과 함께 블랙박스 영상이 올라왔다.



게시물을 올린 운전자 A씨는 이날 오전 11시 30분쯤 서울 수유리 근처 도로에서 신호 대기중 잠시 휴대전화를 보던 사이 차 앞에 움직임이 느껴져 차에서 내려 앞을 확인했다.



차 앞에는 한 남성이 누워 있었다. A씨가 그 남성에게 다가가 몇 마디를 건내자 이 남성은 곧 비틀거리면서 일어나 그길로 도망갔다.



만일 A씨가 이 남성을 확인 못하고 그대로 지나쳤으면 끔찍한 일이 생겼을 수도 있었던 아찔한 순간이었다.



‘수유리 배회남’ 사연을 접한 네티즌들은 “세상에 별 사람이 다 있다”, “못봤으면 큰일날뻔 했다”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