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40시간 내내 디아블로3 게임에 몰두한 청소년 사망

40시간 내내 디아블로3 게임에 빠졌던 대만 청소년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타이완 타이난시에 사는 남학생 A군(18)은 지난 13일(현지시간) 정오부터 한 게임방에서 ‘디아블로3’를 하기 시작해 약 40시간 동안 밥을 제대로 먹지않고 잠도 자지 않은 채 게임에 열중했다.

게임방 직원이 15일 아침 테이블에 엎드려 쉬고 있는 A를 깨웠다. A군은 자리에서 일어나 몇 걸음 걷다가 바로 쓰러져 숨졌다.

아직 정확한 사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현지 의료진은 장시간 게임으로 인해 심장혈관에 이상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디아블로3 개발사인 블리자드 측은 성명서를 통해 “아직 (사고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얻지 못했지만, 그의 가족에게 유감의 뜻을 전한다. 게이머나 부모, 가족은 반드시 게임시간을 제한해야 한다”고 전했다.

지난 5월에는 32세의 미국 남성이 72시간 동안 이 게임을 하던 중 심장마비로 사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