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그 모기가 나타났다" 보건당국, 일본뇌염 경보

전국에 일본뇌염 경보가 내려졌다.



질병관리본부는 19일 전국에 일본뇌염 경보를 발령한다고 밝혔다. 뇌염 경보는 감시 지역(39개 조사지역) 중 1개 지역에서 하루동안 채집된 모기의 하루 평균 개체수 중 '작은빨간집모기'가 500마리 이상, 전체 중 비중이 50% 이상인 경우 발령한다. 작은빨간집모기는 일본 뇌염 모기로 알려져 있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지난 16일 저녁부터 18일 새벽 사이에 부산지역에서 채집한 모기 가운데 작은빨간집모기 비중이 57%에 달했다"며 "바이러스를 가진 모기에 물렸을 경우 일부 뇌염으로 진행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뇌염으로 진행되면 고열, 두통, 복통 및 경련, 혼수, 의식장애 등 증세가 나타날 수 있다.



질병관리본부는 일본뇌염 유행예측사업 결과에 따라 지난 4월 말 일본뇌염 주의보를 발령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