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금 바빴던 알바생, "값을 더 받아야 할 듯"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조금 바빴던 알바생' 이라는 제목으로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에는 한 누리꾼이 구입한 패스트푸드점의 햄버거가 담겨 있다. 그러나 빵 사이에 고기 패티가 끼어 있어야 정상인데 이 햄버거는 고기 패티 사이에 빵이 끼어 있다. 햄버거 고기 패티와 빵의 위치가 뒤바뀐 것이다.



누리꾼들은 "어차피 뱃속으로 들어가면 똑같다", "알바생 얼마나 정신 없었으면 그랬겠나. 웃으며 먹어줘야 한다", "고기 패티가 두 장이나 들어갔으니 오히려 값을 더 받아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