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발묶인' 무한도전… 결국 "런던 못가"

이번 런던올림픽에는 '무한도전' 멤버들의 모습을 볼 수 없게 됐다.



MBC 한 예능국 관계자는 18일 "무한도전의 런던올림픽 특집은 촬영하지 않기로 했다. 남은 시간이 부족하다고 판단되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라고 전했다. 앞서 무한도전 김태호 PD도 '무한도전' 런던행과 관련된 보도에 대해 "현실적으로 준비된 것이 없다. 런던행 비행기 티켓도 확보하지 못했다"라고 말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무한도전 런던행 무산 아쉽다”, "4년 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을 기대해야겠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