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용인에서 반달가슴곰 2마리 우리에서 탈출

반달가슴곰 두 마리가 경기 용인의 한 사육장에서 탈출했다.



용인 동부경찰서는 14일 탈출한 반달가슴곰을 찾기 위해 인근 지역에 대한 수색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10시30분쯤 용인시 처인구 이동면 한 사육장에서 암컷 반달가슴곰 두 마리가 우리를 부수고 달아났다. 탈출한 반달가슴곰 한 마리는 사육장 인근 야산에서 주민에게 발견되기도 했지만 잡지는 못했다. 두 마리 모두 6년생으로 몸길이는 1m 이상이며 몸무게는 70㎏ 정도다. 경찰 관계자는 "곰들은 현재 발정기라 예민한 상태다"라며 지역 주민들에게 주의를 당부했다.



경찰은 사고 위험이 있어 발견 즉시 반달가슴곰을 사살할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