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눈길 끄는 어린이 보험 교보우리아이든든보험

교보생명 재무설계사가 어린 자녀를 둔 고객에게 ‘교보우리아이든든보험’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백일해·소아암 치료비 걱정 덜고, 임신·육아 전문가 상담 받고

부모라면 누구나 아이를 건강하게 키우고 싶어 한다. 하지만 아이들은 면역력이 약해 질병에 노출되기 쉽다. 자녀가 사소한 병에 걸려도 부모의 아픈 마음은 이만저만이 아닌데 암과 같은 중대한 질병에 걸린다면 문제는 마음 아픈 것으로 끝나지 않는다.



지난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소아암에 걸린 어린이 환자의 수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06년 7798명이던 소아암 환자는 2010년 8952명으로 늘어나 지난 5년간 14.8%나 증가했다. 연간 소아암 환자에 대한 진료비로 지출되는 비용 역시 만만치 않은데, 2006년 290억 원이던 소아암 환자 총 진료비가 2010년 730억 원으로 152.1%나 늘어, 자녀들의 치료비 증가로 부담을 느끼는 가정이 큰 폭으로 상승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또한 2010년 소아암 환자의 연령별 구성을 보면 11~17세가 50.6%, 6~10세가 27.1%, 0~5세가 22.4%로 집계됐다. 0~5세 아동들도 비교적 높은 비율로 소아암 진단을 받고 있고, 그 수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점을 감안한다면 어린 나이부터 암에 대한 부모의 관심과 대비가 필요한 것을 알 수 있다.



중대한 질병과 교통재해 사고 보장 강화



교보생명은 지난 2일 고액의 치료비가 드는 아이들의 중대 질병과 교통사고에 대한 보장을 강화한 새로운 어린이보험인 ‘교보우리아이든든보험’을 출시했다. 이 상품은 고액의 치료비가 드는 중대한 질병과 교통재해 사고에 대한 보장을 한층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백혈병, 뇌암, 골수암 등 고액암에 대해 최고 1억원까지 보장해 부모들의 치료비 걱정을 덜었다. 양성뇌종양, 중증 화상부식 등 중대 질병과 5대 장기 이식수술, 조혈모세포 이식수술 등 중대한 수술 역시 보장한다. 면역력이 약한 아이들이 걸리기 쉬운 콜레라, A형 간염, 백일해 등 법정 감염병에 대해서도 보장하고 재해로 인한 수술 및 골절, 깁스치료에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교통사고로 장해가 생기면 최고 1억2000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더불어 자녀가 15세 이상으로 성장하면 종신보험으로 전환할 수 있다는 것도 이 상품의 주요 장점 중 하나다.



자녀 0세부터 5세까지 ‘교보맘스케어서비스’



‘교보우리아이든든보험’은 산모에게까지 보장의 폭을 넓혔다. 신생아의 뇌성마비, 심장이상 등과 더불어 산모가 분만합병증, 유산 등으로 수술하거나 출산 후 임신을 원인으로 사망해도 보장이 가능하다. 또한 이 상품은 자녀 나이 0세부터 5세까지 ‘교보맘스케어서비스’라는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이 서비스는 임신에서 출산, 육아에 이르기까지 전문가 상담, 맞춤형 정보제공, 질병치료 지원 등을 제공해 아이를 건강하게 키울 수 있도록 도와주는 건강 멘토링 서비스라고 한다. 세부사항으로는 맘스콜센터(1588-4733)를 통해 전문의?전문간호사와 전화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든든콜서비스’, 홈페이지를 통해 출산·육아 관련 정보를 알려주는 ‘클릭맘서비스’, 영유아 주요질환 발생시 간호사 방문 교육이나 병원 안내 예약 서비스를 하는 ‘헬프맘서비스’, 임신부터 육아까지 시기별 필수 정보를 알려주는 ‘알리미서비스’, 테마별 1:1 맞춤관리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멘토링 서비스’ 등으로 구성됐다.



교보생명의 한 관계자는 “요즘 어린이들에게 주는 선물로 미래를 든든히 챙길 수 있는 어린이 보험이 각광받고 있다”며 “당장의 물질적인 선물보다 더 큰 의미를 가진 선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가입 연령은 0세 부터 15세까지로 보험기간은 20년 또는 30세까지다. 자녀가 둘 이상이면 1명만 가입해도 보험료 1%를 할인 받을 수 있다.

▶ 문의=1588-1001





<한다혜 기자 blushe@joongang.co.kr/사진=교보생명>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