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소영, "내가 너무 수치스러웠다" 예고편 내용은…

[사진=SBS 캡처]
배우 고소영이 결혼 후 첫 토크쇼 나들이에서 눈물을 쏟아냈다.



고소영은 2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후반부 짧은 예고편을 통해 기대감을 높였다.그는 예고편에서 "미국을 갔는데 장동건이 남자가 돼 있더라" "내가 초혼이다" "자기야 나 아기 가진 것 같다" 등의 '호기심 자극' 말을 쏟아냈다. 또 '지금 살고 있는 집은 누구 집이냐?'는 질문에 "집요하다"고 웃어 넘겼다.



특히 "방송에서 처음 이야기 하는데 내가 너무 수치스러웠다"며 눈물을 흘려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높였다. 방송은 9일 오후 11시 15분.





김진석 온라인 뉴스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