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전, 냉누들 세가지

후루사또 냉라멘 일본 생라면 전문점인 서울 명동 후루사또의 인기 메뉴는 차가운 일본 라면에 돈가스를 넣은 ‘돈가스 냉라멘’이다. 면은 뜨거운 ‘라멘’에 넣는 생면과 같은 면을 쓴다. 대신 삶는 시간을 40초~1분 정도 더 길게 잡았다. 얼음물로 씻어낼 때 면이 딱딱해질 수 있어서다. 국물 맛은 고기 육수 대신 간장으로 낸다. 물에 가쓰오부시와 다시마를 넣고 끓이다가 간장·설탕을 넣어 간을 맞추고, 이 국물을 식힌 뒤에 식초로 맛을 낸다. 이때 파인애플과 당근을 갈아 넣어 단맛을 더했다. 돈가스의 빵가루가 국물에 떨어지지 않도록 튀기는 게 이 집의 비법이다. 9900원. 02-771-0147.



돈가스와 함께먹는 냉라멘
땅콩소스 고소한 중국냉면
항신료 부담 없는 냉쌀국수

노독일처 중국냉면 서울 잠원동·양재동 중국음식점 노독일처의 ‘중국냉면’은 중국식 수타 냉면이다. 밀가루에 소다와 소금을 적당량 넣어 반죽한 뒤 숙성시켜 밀어낸 면의 질감이 부드럽다. 육수는 닭고기·돼지뼈 등을 4시간 정도 끓여 만든다. 육수를 끓일 때 사과·레몬·무·대파·다시마·양파 등도 함께 넣고 식초·설탕·소금으로 간을 하면 느끼하지 않다. 고명으론 갑오징어·쇠고기·계란·새우·해파리·오이·당근·무순 등을 올린다. 여기에 땅콩소스와 겨자소스를 취향껏 넣어 먹으면 된다. 9000원. 02-517-4552.



호아빈 냉쌀국수 베트남 쌀국수 전문점 호아빈의 ‘냉쌀국수’는 쇠고기 양지를 삶은 육수에 식초와 레몬즙·피시소스 등을 넣어 새콤 달콤한 맛을 내는 것이 특징이다. 뜨거운 쌀국수에는 팔각과 정향 등 베트남 음식 특유의 향신료가 들어가지만 냉쌀국수에는 향신료를 거의 사용하지 않았다. 베트남 쌀국수 향을 좋아하지 않는 사람들도 거부감 없이 즐길 수 있는 맛이다. 여기에 오이·당근 등 생 채소와 미역을 고명으로 얹었고, 뜨거운 쌀국수에 대표적으로 들어가는 채소인 숙주는 살짝 데쳐 올렸다. 두세 점씩 얹은 쇠고기 편육은 담백한 맛을 더한다. 8000원. 031-904-7600.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