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오드리 햅번과 차 한잔



세계 유명 인사들을 밀랍인형으로 만나볼 수 있는 전시관인 부산에 문 열었다. 마담투소(Madame Tussads : 밀랍인형 박물관)로 유명한 영국의 Merlin사는 부산 신세계 센텀시티점 6층에 28일부터 ‘마담투소 부산’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곳에선 배용준, 레이디 가가, 죠니 뎁, 마이클 잭슨, 오드리 햅번 등 국내외 유명 인사들의 밀랍인형을 전시하고 있다. 입장료는 9000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