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황금 같은 금요일, 고창 여행

29일 한국의 명소를 찾아가는 ‘GO GO 코리아! 황.금.발’(KBS2)이 첫 방송된다. 황금 같은 금요일 오후의 줄임말인 ‘황.금.발’의 첫 번째 명소는 전북 고창이다. 낯선 한국 땅에서 만나 형과 아우가 된 캐나다 출신 배우이자 랩퍼인 제시 데이(사진 왼쪽)와 오스트리아 대사관 무역대표부 상무책임관으로 근무 중인 마티아스 그라브너가 고창으로 떠난다.

 이들은 우리나라 3대 읍성 중 하나인 고창읍성과 선운사를 둘러보며 각종 미션을 수행한다. 선운사에서 가장 오래된 것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또 서해 연안에서 밀물과 함께 바람을 타고 강을 올라오는 풍천 장어와 정력에 좋다는 복분자도 맛본다.

 고창의 또 다른 매력 포인트는 판소리. 고인돌과 더불어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판소리의 본고장에서 직접 판소리를 배워본다. 랩퍼인 제시 데이는 명창과 함께 합동 공연도 펼친다. 웹툰 형식의 좌충우돌 고창여행 후기도 마지막에 만나볼 수 있다. 오후 5시 30분 방송.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