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세아, 매너다리 민망? '무보정 각선미 눈길'

[사진=윤세아 트위터]
배우 윤세아가 '매너다리'의 민망한 버전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윤세아는 28일 자신의 트위터에 '흉하다. 이건 누구? 너무 급해서…'매너다리'라고 칭찬받았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에서 윤세아는 자신보다 키가 작은 스타일리스트를 위해 다리를 옆으로 벌려 키를 맞춰주고 있다. 다소 민망한 포즈지만 늘씬한 각선미가 눈길을 사로잡기 충분하다.



네티즌들은 '무보정 각선미가 최고네' '유이와 맞먹는 기럭지!' '포즈가 유난히 민망하네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윤세아는 SBS 주말극 '신사의 품격'에서 김수로와 섹시한 러브라인을 그리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한제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