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랭클린템플턴, 국내외 채권투자펀드 출시

프랭클린템플턴 투신운용은 지난 19일 국내 및 해외 채권형 펀드에 투자하는 ‘프랭클린템플턴 글로벌 스트레티지 증권 자투자신탁(채권)’을 출시했다. 이 펀드는 글로벌 채권 펀드와 미국 하이일드 채권펀드에 투자하는 해외 채권형 펀드에 국내 채권형 펀드의 편입 비중을 조절하는 전략을 바탕으로 운용된다.



선진국 및 이머징 마켓의 국공채에 주로 투자하는 ‘프랭클린템플턴 글로벌 증권 모투자신탁(채권)’, 미국 하이일드 채권에 주로 투자하는 ‘프랭클린템플턴 미국 하이일드 증권 모투자신탁(채권-재간접형)1’ 국내 국공채에 투자하는 ‘프랭클린템플턴 베스트 국공채 증권 모투자신탁(채권)’, 그리고 국내 국공채, 특수채, 회사채, CP등 다양한 채권에 투자하는 ‘프랭클린템플턴 골드증권 모투자신탁(채권)’ 등 4개의 모펀드에 분산 투자한다. 각각의 모펀드들은 상관관계가 낮아 변동성을 낮출 수 있으며 다양한 채권에 효율적인 분산 투자의 기회가 될 수 있다.



또 각각의 펀드는 최소 2년 이상 운용되고 있으며, 국내 시장에서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성과를 통해 전문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거시경제 상황에 따라 각 펀드들의 비중은 전략적으로 조절된 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