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렬한 원색 원피스·수영복, 바다를 유혹하다

(위)라코스테 튜브톱 드레스 (아래)라코스테 튜브톱 원피스 수영복
주 5일 근무와 휴가 등으로 산이나 바다를 찾는 야외 활동이 많아진 여름이다. 야외 활동을 위해서는 시원한 옷차림은 물론 평소와 다른 과감한 스타일을 연출하는 게 좋다. 센스있는 패션 연출을 위해서는 적절한 노출과 강렬한 컬러 그리고 패션과 기능을 두루 갖춘 아이템이 필수다. 올여름 휴가를 좀 더 특별하게 만들어 줄 베스트 패션 아이템을 라코스테에서 제안한다.



라코스테 비치웨어

◆비치웨어=올해는 스포티즘 트렌드가 여성들의 비치 웨어에 영향을 줬다. 시폰 소재의 공주풍 선드레스 일색이던 지난해와 달리 편안하고 가볍게 착용할 수 있는 다양한 스타일이 선보이고 있다. 이번 시즌에는 소프트한 파스텔 컬러 톤보다는 화려한 비비드 컬러가 과감하게 활용된 디자인이 인기다. 비치에서 활용도가 높은 튜브톱 드레스도 화려한 색깔로 컬러 블록된 디자인이 주목 받고 있다. 또한 어깨와 뒤판 꼬임이 돋보이는 등 비치에서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는 유니크한 디자인의 원피스도 출시되고 있다. 그리고 강렬한 자외선으로부터 보호해주는 내추럴한 디자인의 셔츠는 시선을 사로잡는 컬러풀한 쇼츠와 매치하여 멋스러운 캐주얼 비치 웨어를 완성할 수 있다.



◆수영복=손 꼽아 기다리던 바캉스지만 자신 없는 수영복 맵시 때문에 고민하는 여성들이 많다. 이런 경우 1950년대 복고 감성의 원피스 스타일과 스포티브 감성의 수영복을 추천한다.



약간 통통한 듯 볼륨감 있는 몸매를 가진 여성이라면, 컬러 배색이 산뜻한 튜브톱 원피스 수영복이 좋다. 레드와 옐로 등 대담한 컬러 블록이 섹시하고 귀여운 트렌디 복고풍을 연출해 준다. 또한 말랐지만 탄탄한 몸매를 가졌다면 스포티브 감성의 수영복을 추천한다. 화사한 컬러의 탱크톱 수영복이 액티브한 감성을 표출시켜 에너제틱한 느낌을 더해준다.



오두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