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온수 기능 없앤 절전형 정수기, 예비 부부들에 인기

왼쪽부터 삼성전자 스마트 에어컨Q, 교원L&C 웰스 시리즈1 정수기, 4룸4도어 딤채 냉장고.


사실 여름은 결혼 성수기가 아니다. 하지만 올해는 얘기가 다르다. 4월과 5월 사이 윤달이 끼면서 결혼을 미룬 예비 부부가 많다. 그 덕분에 6월이 때아닌 결혼 성수기가 됐다. 두 사람이 시작하는 작은 살림에도 있을 건 다 있는 일명 ‘스마트 멀티 기기’가 인기다.

잘 나가는 스마트가전 혼수



LG유플러스 070플레이어



스마트폰 수준의 기능을 갖춘 집전화다. 삼성전자에 주문 제작한 단말기는 갤럭시플레이어를 닮았다. 오디오 전문업체 인켈이 만든 스피커 겸용 거치대와 결합해 오디오 역할도 할 수 있다. 전 세계 5만 개 인터넷 라디오 채널을 들을 수 있는 기능을 갖췄다. 음악전문 채널 엠넷의 다양한 콘텐트를 무료로 볼 수도 있다. 집을 비울 땐 미리 등록한 번호로 영상전화를 걸면 단말기가 자동으로 전화를 받아 전면 카메라로 집 안을 비춰준다. 애완동물이 잘 있는지 확인할 수 있다.



교원L&C 웰스 시리즈1 정수기



보통 정수기는 냉수 기능과 함께 온수 기능을 갖췄다. 하지만 온수를 쓸 일이 그렇게 많지 않다. 그런데 정작 온수를 늘 준비해놓기 위해 엄청나게 전기를 쓴다. 그래서 과감하게 온수 기능을 뺐다. 대신 넣은 게 스테인리스 소재의 전기 포트. 뜨거운 물이 필요하면 바로 끓여 쓰면 된다. 여기에 젊은 층이 많이 쓴다는 아이폰용 충전 단자를 넣었다. 출시 한 달 만에 7000대가 팔렸다.



LG전자 로보킹 트리플아이



로보킹 트리플아이는 51개의 센서를 달고 있어, 집 안 공간을 분석해 지도로 만든다. 이 지도는 스마트폰으로 청소기를 원격 조종할 때 쓴다. 음성인식 기능을 탑재해 주행·정지·충전 같은 기능을 말로 실행할 수 있다. 기기에 이상이 있는지를 자동으로 검사해 음성으로 알려주는 스마트 진단 기능이 있어 서비스센터에 들고 찾아가지 않아도 간단한 문제는 해결할 수 있다.



삼성전자 스마트에어컨Q



에어컨, 여름에만 쓰자니 아쉽다. 세 계절에 세워두기만 하니 관리하기도 어렵다. 스마트에어컨Q는 1년 내내 쓸 수 있다. 머리카락 3분의 1 굵기의 극세필터와 각종 바이러스를 걸러주는 특수 필터 등을 내장해 공기 청정기로 활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제습 및 가습 기능도 갖췄다. 전력난으로 전기료 상승이 예상되는 상황이라 에너지 효율 1등급인 게 반갑다.



4룸4도어 딤채 냉장고



아이가 태어나면 상황이 달라지겠지만, 지금 당장은 가족이라곤 부부 둘 뿐이다. 그래서 살까 말까 고민하게 되는 게 바로 김치냉장고다. 이런 신혼부부를 노리고 나온 게 4룸4도어 딤채 냉장고다. 4개의 독립된 공간에 독립된 냉각기를 달아 냉장고로도 쓸 수 있다. 윗부분 2칸은 앞으로 당겨 여는 양문형 문을 달았고 하단 2칸은 서랍형으로 만들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