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개가 너한테 똥 쌌냐"…1호선 '애완견 막말녀'

MBN 뉴스 캡처




지하철 1호선에 애완견을 데리고 탄 여성이 승객에게 욕설을 하며 난동을 부린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다.



인터넷 동영상사이트, SNS 등을 통해 유포된 이 영상은 지하철 1호선 종로5가역에서 애완견을 데리고 탑승한 한 중 년여성이 다른 승객들을 향해 욕설과 막말을 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영상 속 중년 여성은 지하철에 탑승한 후 가방에서 애완견을 꺼내 지하철 바닥에 내려 놓는다. 이를 본 한 승객이 '애완견을 가방에 넣으라'한 것이 시비가 돼 고성과 막말이 오가는 싸움이 시작됐다. 영상 속 중년 여성은 "내 개가 너한테 죄 졌냐, 개가 어때서"라며 "개가 너한테 똥 쌌냐"며 욕설을 퍼붓기도 했다.



이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지하철 야동남, 담배녀에 이어 막말녀까지 대중교통 에티켓이 사라진 것 같다", "강도 높게 처벌할 수 있는 방안이 마련돼야 하지 않나", "영상 보는 내내 민망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