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주당 초선 20명 “국회의원 평생연금 폐지”

민주통합당 소속 초선 의원들이 국회의원 연금제 폐지안을 발의했다. 김광진·최민희 의원 등 초선 의원 20명은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국회의원 연금제를 폐지하는 내용을 담은 ‘대한민국헌정회 육성법 개정안’을 발의한다고 20일 발표했다.



 대한민국헌정회 육성법은 단 하루라도 국회의원을 지낸 만 65세 이상 전직 국회의원에게 국가가 월 120만원씩 평생 연금을 지급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개정안 발의에 참여한 김광진 의원은 기자회견에서 “일반 국민이 월 30만원씩 30년간 국민연금보험료를 성실히 납부해야 월 120만원짜리 평생연금을 받는 데 비하면 (국회의원 연금은) 과도한 특혜임이 분명하다”며 “과도한 평생 연금과 국회의원의 특권을 19대 국회에서 함께 내려놓으려 한다”고 말했다.



 개정안이 통과되면 전직 의원 중 현재 연금을 수령 중인 일부 헌정회원을 제외하고 모든 전·현직 국회의원에 대한 연금이 폐지된다.



류정화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