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그리스 재총선 … 긴축 지지 신민당 vs 긴축 혐오 시리자 초박빙

유로존과 세계경제의 운명을 가를 그리스 2차 총선 투표가 17일(현지시간) 치러졌다. 이날 오후 7시 투표 종료와 함께 공개된 출구조사에서는 중도우파인 신민당이 27.5~30.5%, 급진좌파연합(시리자)은 27~30%, 중도좌파인 사회당은 10~12%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구제금융과 재정긴축을 수용하는 신민당과 반대파인 시리자가 박빙의 승부를 펼친 것이다. 출구조사는 언론사 등 5곳이 공동으로 했다. 유로존의 앞날은 신민당과 시리자가 다른 정당들과 어떻게 연합하느냐에 따라 엇갈리게 됐다. 개표는 한국시간으로 19일 오전 완료될 예정이다. <관계기사 3면> [아테네 로이터=연합뉴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