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해찬 “안철수 아직 결정 못했더라”

이해찬
민주통합당 이해찬 대표가 15일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 측과 접촉한 사실을 공개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기자 간담회에서 “그동안 몇 개 채널을 가지고 안 원장 측과 대화를 나눠 왔으며, 이틀 전에도 안 원장과 친한 분에게 얘기를 넣어 봤다”고 밝혔다. 그는 “야권 대선후보 단일화 경선 방식을 놓고 아무래도 안 원장 측과 사전조율이 필요할 것 같아 접촉에 나섰던 것”이라며 “하지만 (안 원장을 제외하곤) 그쪽의 어느 누구도 어떤 결정을 내리거나 답할 위치에 있지 않다는 게 제게 돌아온 답변이었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아직 그쪽 그룹이 우리와 그런 구체적인 얘기를 나눌 정도로 내부 논의가 숙성돼 있지 않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