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상적 대학 후배는? 역시 소녀시대 태연

남성들이 꿈꾸는 이상적인 대학 후배로 소녀시대 '태연'이 꼽혔다.

커뮤니티 포털사이트 디시인사이드가 지난 5일부터 12일까지 "남자들이 꿈꾸는 이상적인 대학 후배 이미지의 여자스타는?"이라는 주제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이같이 나왔다.

태연은 총 2만6436표 중 9020표(34.1%)의 지지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태연은 귀여운 외모와 애교 있는 행동으로 남성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배우 이연희가 7054표(26.7%)를 얻어 이상적 대학 후배 2위에 올랐다. 이현희는 영화 ' 순정만화'와 '내사랑' 등을 통해 풋풋한 여대생 이미지를 구축했다. 이상적 대학 후배 3위에는 4693표(17.8%)를 차지한 소녀시대 서현이 뽑혔다. 이밖에 그룹 카라의 구하라, 미쓰에이 수지, 가수 아이유가 이상적 대학 후배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앞서 '여자들이 꿈꾸는 이상적인 대학 선배 이미지의 남자연예인' 설문 조사에서는 JYJ의 박유천이 1위를 차지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