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키스데이’ 맞아 키스를 부르는 이성의 행동 1위 보니

6월14일 ‘키스데이’를 맞아 ‘키스를 부르는 이성의 행동’ 설문조사가 나왔다.



소셜데이팅서비스 이츄는 최근 20세 이상 미혼 남녀 1108명을 대상으로 ‘키스를 부르는 이성의 행동’에 대해 조사했다. 그 결과 1위는 ‘조용한 분위기 속에 서로 마주 보고 있을 때’(남성 42.2%, 여성 33.8%)가 차지했다. 2위는 여성의 경우 ‘상대가 내 머리카락이나 얼굴을 쓰다듬을 때’(25.4%)였고,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고 싶을 때’(6.7%)가 뒤를 이었다. 남성은 ‘데이트를 마치고 돌아서기 아쉬울 때’(21.2%)가 2위였고, ‘상대에게서 향기로운 냄새가 날 때’(12.6%) 순이었다. 첫 키스를 한 장소로는 ‘집 앞 골목’이 남성 18.1%, 여성 18.3%로 가장 많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