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K플래닛·이화여대, 자폐 범주성 장애학생 재능발굴



【서울=뉴시스】백영미 기자 = SK플래닛은 이화여자대학교 산학협력단과 자폐 범주성 장애(ASD) 학생의 사회·경제 활동을 지원하는 ESTAR(Ewha-SKplanet Talent and Rehabilitation)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SK 플래닛은 이날 서울 대현동 이화여자대학교에서 이진우 SK플래닛 대외협력실장과 최경희 이화여대 산학협력단이 참석한 가운데 산학협력 교류 협약식(MOU)을 가졌다.



ESTAR 프로젝트는 자폐 범주성 장애 학생의 재능을 발굴해 사회·경제활동을 돕는 사회공헌 프로젝트다.



SK플래닛은 ESTAR 프로젝트의 첫번째 프로그램으로 미술에 재능을 보이는 자폐 범주성 장애 학생들을 뽑아 교육한다. 해당 학생들의 미술작품으로 카드, 엽서, 머그잔, T셔츠 등의 제품을 제작해 ESTAR샵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제품 판매를 통해 얻은 순이익 전액은 제품을 디자인한 학생들에게 돌아간다. 순이익을 뺀 나머지 금액은 생산에 재투자해 해당 학생의 사회·경제 활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한다.



SK플래닛은 미술, 음악, 영화 등으로 ESTAR 프로젝트 범위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positive100@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