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마돈나 관중 앞에서 가슴 노출 '충격'

[사진= 유투브 캡처]
세계적인 ‘팝의 여왕’ 마돈나(53)가 월드투어 콘서트 도중 의도적으로 가슴을 노출한 영상이 화제다.

동영상 사이트인 유투브에는 터키 이스탄불에서 지난 7일 열린 ‘MDNA 투어 콘서트’ 무대 영상이 올랐다. 영상 속에서 마돈나는 1995년 히트송이었던 ‘휴먼 네이처(Human Nature)’를 부르며 음악에 맞춰 그녀의 옷을 벗기 시작한다. 흰셔츠를 벗은 뒤 마돈나는 "그래 난 마돈나야! 난 뭐든지 내마음대로 해!"라고 외치며 검은색 브래지어를 아래로 내리는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국내 네티즌들은 "충격이다", "단계별로 의상을 벗을 수 있게 한 것을 보니 충분히 의도적", "섹시가수 아이콘이지만 속옷 노출은 좀..."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마돈나는 4년만에 새 앨범을 발표하고 ‘2012 MDNA 월드투어 콘서트’라는 이름아래 이스라엘을 시작으로 중동과 북미 등에서 공연을 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